글로벌 사이버 보안 지수 높은 나라 TOP 30, 한국 몇 위?

국제사이버보안지수 순위 TOP 10(Global Cybersecurity Index, GCI)

1865년에 유엔 산하 국제전기통신연합 (ITU, International Telecommunication Union)은 전기통신 개선 및 전파 관련 국제적 협력과 의견 조정을 위해 창설한 전기통신업무의 국제적 관리 기구인데요. 2014년부터 사이버 보안 수준을 측정하는데 활용하기 위한 평가 지수인 국제사이버 보안지수(GCI : Global Cybersecurity Index) 조사를 시작하여 보고서를 발표하고 있습니다. 193개국에 대상으로 한 2017 GCI 는 2017년 7월에 발표됐으며 순위는 아래와 같습니다.

사이버 보안 지수입니다

글로벌 사이버 보안 지수 TOP 10 (201
년)

  1. 싱가포르: 0.925
  2. 미국: 919
  3. 말레이시아: 0.893
  4. 오만: 0.871
  5. 에스토니아: 0.846
  6. 모리셔스: 0.830
  7. 호주: 0.824
  8. 조지아: 0.819 / 프랑스: 0.819
  9. 캐나다: 0.818
  10. 러시아: 0.788
  1. 일본: 0.786 / 노르웨이: 0.786
  2. 영국: 0.783
  3. 한국: 0.782
  4. 이집트: 0.772
  5. 네덜란드: 0.760
  6. 핀란드: 0.741
  7. 스웨덴: 0.733
  8. 스위스: 0.727
  9. 뉴질랜드: 0.718
  10. 이스라엘: 0.691
  1. 라트비아: 0.688
  2. 태국: 0.684
  3. 인도: 0.683
  4. 독일: 0.679
  5. 카타르: 0.676
  6. 아일랜드: 0.675
  7. 벨기에: 0.671
  8. 멕시코: 0.660
  9. 우루과이: 0.647
  10. 오스트리아: 0.639

2015년 평가에서 한국은 독일, 인도, 일본, 영국과 함께 공동 5위에 오른 바 있으나 2017년에는 13위에 그쳤습니다. 1위를 차지한 싱가포르 외 나라는 사이버 보안 체계에 결함이 있으며 선진국일수록 사이버범죄가 기승을 부리기 때문에 그에 대응하는 방어 체계 구축이 시급한 시점입니다.

사이버 범죄에 관한 이전 글들

국가별 사이버보안지수를 확인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.